<호련의 빨강 토마토 메일 55. 가장 중요한 것을 가장 중요하게 만들기>
 
 
#1. 출근길에 선물을 받은 호련
 
 
안녕하세요. 출근길에 선물을 받은 호련입니다.
어제 아침, 지나가던 아저씨가 갑자기 호련을 부르더니 뜬금없이 네잎 클로버를 주고 가시지 뭐예요?
덕분에 하루종일 행운이 함께한 기분이었답니다.
작고 사소한 행동도, 누군가의 하루를 행복으로 가득 찰 수 있게 한다는 것을 배웠어요.
호련의 메일도 그런 네잎 클로버 같았으면 좋겠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2. 자기 자신을 중요하게 여기고 있는가?
 
 
토마토 여러분은 자기 자신을 중요하게 여기고 계신가요?
정말 당연한 말임에도 불구하고, 안타깝게도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어요.
 
목표도 이루고 성공을 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정작 자기 자신을 귀하게 여기지 않으면 의미가 없지요.
 
토마토 여러분들은 가족들을 위해서, 사랑하는 연인을 위해서 헌신하며 열심히 살고 계시겠지만,
그전에 가족과 연인을 사랑하며 노력하는 자기 자신을 먼저 귀하고 소중하게 여기세요.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서라면 더욱 더
자기 자신을 아끼고 중요하게 생각하세요.
 
 
#3. 완벽의 추구를 버리자.
 
 
호련도 완벽주의 증세(?)가 꽤 있는 편이예요. (약간 환상이 있는지도 모르겠어요.)
무언가를 완벽하게 해내면 무척 뿌듯하고 기분이 좋아요.
 
하지만 우리 자신을 완벽하게 만들려고 노력할 필요는 없어요.
왜냐하면 우리는 이미 존재 자체로 완벽한 사람이니까요.
 
이상하게도 자기 자신의 완벽을 추구한다는 말은 스스로의 불완정성을 인정하는 것이 되어요.
자기 자신이 완벽해야 한다는 강박관념을 버리세요.
자신의 고유의 특성을 단점으로 치부하지 마세요.
 
아마 당신이 우유부단하고 행동력이 빠르지 않다면 신중할 것이며,
시간관념이 부족하다면 다른 이보다 조금 더 자유분방할 것이고,
주의가 산만하다면 호기심이 많을 것이예요.
 
 
#4. "나는 나를 용서한다."
 
 
무슨 문제가 생겼을 때, 스스로의 잘못을 결코 인정하지 않는 사람들이 있어요.
모든 것을 외부의 환경이나 남의 탓으로 돌리죠.
마지막에 가까스로 자신의 잘못을 인정을 하게 되더라도 그때는 자존심을 상해하거나, 상처를 입어요.
어쩌면 잘못을 인정하는 것이 자신의 존재 자체를 불완전하다고 인정하는 것처럼 생각했기 때문인지도 몰라요.
 
혹은 어떤 이들은 5년 전, 10년 전의 자신의 실수 때문에 여전히 죄책감을 갖고 살지요.
"당신 때문에 이렇게 된거야!!" 라는 말로 늘 가슴 아파해왔다거나,
누군가를 힘들게 한 자신을 질책하기도 해요.
 
그런 자신의 잘못이나 실수를, 자신의 존재 자체와 동일시 하지 마세요.
스스로를 용서할 수 있는 사람이 되세요.
 
우리는 때로 물을 엎질러서 다시 주워 담지 못할 수도 있어요.
누군가를 상처 입히거나 피해를 줬을지도 몰라요.
 
하지만 자신이 한 오래된 실수로 평생 자신을 죄인 취급하지 마세요.
 
타인을 용서할 수 있는 것처럼,
스스로도 용서할 줄 아는 사람이 되세요.
 
 
우리는 우리 자신에게 가장 큰 보물이니까요.
그리고 당신은 어느 누군가에게는 더욱 더 귀한 보물일 것이니까요.
 
 
용서란 상대방을 위해 면죄부를 주는 것도 아니고
결코 상대방이 한 행동을 정당화하는 것이 아닌
내 자신이 과거를 버리고 앞으로 나아가기 위해서 입니다.
용서란 말은 그리스어로 '놓아버리다'라는 뜻을 가지고 있죠.
상대방에 대한 분노로 자신을 어찌하지 못하고
과거에만 머물러 앞으로 나가지 못하는건 자신을 위한일이 아니죠.
여러분 놓아버리세요. 그리고 용서하세요.
나 자신을 위해...
 
- 오프라 윈프리 -
 
 
오늘도 토마토여러분의 인생의 반짝반짝 빛나는 하루를 만드세요.
 
호련 드림.





<중요하고 또 중요한 토마토 메일 뒷이야기>
 
#1. 호련의 근황
 
오늘 퇴근 후 단골커피점에서 만화책을 보며 너무 감동적이어서 훌쩍훌쩍 울었어요.
 
27살 여자가, 커피점에서 혼자 앉아서, 울면서 만화책을, (-_-)..그럴 수도 있지.



호련을 울린 만화책은 <20세기 소년>,<몬스터>로 초 유명하신 '우라사와 나오키' 작가의 <해피>입니다.
 
#2. 호련의 그림
 
아직도 그림은 다른 분이 그리는 거냐고 물으시는데,
토마토 메일에 그린 그림은 호련이 그린거예요 (+ㅅ+)/
 
이번 메일에는 그래서 특별히 일러스트레이터가 아닌 펜그림을 보여드릴게요.



내려오세요. 호련씨.
  • BlogIcon candycat 2009.08.08 03:51 신고

    빨간 토마토 메일 언제나 재미있게 보고있어요^^
    행복하고 활기찬 주말되세요~!!

    1. BlogIcon 호련 2009.08.09 23:24 신고

      즐거운 주말이셨나요?? ㅎㅎ
      `
      오늘 푸욱 주무시구

      내일도 신나게 보내세요 *^^*

  • BlogIcon 니가사 2009.08.08 07:15 신고

    호련씨 메일은 볼 때마다 힘이 불끈 솟는답니다!!!
    잘 보고 갑니다
    그림 체가 정말 귀여워요 ㅎ

    1. BlogIcon 호련 2009.08.09 23:23 신고

      니가사님!! 정말 감사드려요 ^ㅁ^)헤에~

      이럴 때 보람 완전 느낀다니까요. 덩실덩실 좋아라

  • BlogIcon 핑구야 날자 2009.08.08 09:21 신고

    너무 완벽하게 하려는 것은 프로답지만. 요게 집착이 섞이면 병이랍니다,.ㅋㅋ
    호련님 만화 실제 작업지를 보니까 친근감있네요

    1. BlogIcon 호련 2009.08.09 23:23 신고

      네! ㅎㅁㅎ) 완벽주의 성향이 강하면..
      쉽게 시도를 못하는거 같아요. 흠흠...ㅎㅎ..저만 그런가?? ㅋ

      감사합니다 핑구님 *^^*

  • BlogIcon 나오코 2009.08.08 11:45 신고

    좋은 글 왕땡큐~그림 실력이 나날이 늘어가는 듯 ^^
    나도 함 도전해 볼까 ~?
    마지막에 내려와.
    너무 인상적이에용 ^^ ㅋㅋㅋㅋ

    1. BlogIcon 호련 2009.08.09 00:51 신고

      ㅋㅋㅋ 캄사해용~~^0^) 으하하

    2. BlogIcon 호련 2009.08.09 00:51 신고

      언니두 도전해보세용+_+!!! 보고파용!! ㅋ

  • BlogIcon 미르-pavarotti 2009.08.08 19:17 신고

    자신을 용서해라..는 말씀 공감이 가네요
    호련님 처럼 저도 완벽주의자인데...강박관념 버려야 겠네요..^^
    대부분 사람들이 자신에게 만족하는 사람들 별로 없는 것 같아요
    저자신도 그렇고요 ...이제 나에게 칭찬해주고 용기를 불러 일으켜 줘야겠습니다 ^^

    1. BlogIcon 호련 2009.08.09 00:51 신고

      맞아요 맞아요~

      그냥 물도 칭찬해주면 결정이 이쁘게 된다던데 ㅋㅋ

      우리도 우리를 칭찬해주면 더욱 이쁘고 멋져지지 않을까용? 'ㅂ') 랄랄라~ ㅋㅋ

  • 2009.08.08 19:29

    비밀댓글입니다

    1. BlogIcon 호련 2009.08.09 00:49 신고

      헉!! 그럴수가??!!!!

      @ㅁ@) 전 안 그러던데!!!

      좋은 정보 감사드려요 ㅎㅁㅎ;;;;

    2. BlogIcon 미르-pavarotti 2009.08.09 01:20 신고

      조금 전에도 수없이 열려서 컴퓨너 강제로 껐어요.
      다른 페이지를 열게되면 현상이 나타납니다
      혹시 다른 분들은 어떤지 모르겠네여

  • BlogIcon 미라클러 2009.08.08 21:15 신고

    넘 귀여워요 악악 ㅠ

    1. BlogIcon 호련 2009.08.09 00:50 신고

      감사해요 미라클러님 +_+) ㅋㅋ

  • BlogIcon 2proo 2009.08.09 20:00 신고

    그림 귀엽당~~~ 그리는 사람을 닮은듯.. ㅋ

    흑흑... 없어~~ 없어~~ 뭐가? 먹을거?
    음.. 여기서 호련님의 본심이 살짝 느껴지는...

    1. BlogIcon 호련 2009.08.09 23:22 신고

      ㅎㅎ 전 늘 배가 고프니까요~ 'ㅂ') 냠냠냠 ㅋㅋ

  • BlogIcon 드자이너김군 2009.08.10 02:15 신고

    어딜 내려가신답니까..ㅋㅋ
    자신을 소중하게 여기는것은 정말 중요한것 같아요. 그래야 좀더 나은 자신을 발견하게 되는것 같아요.
    내가 나를 소중하게 생각하지 않는데 , 남들이 날 소중하게 생각해 주지도 않을거고 말이죠..^^

    주말 인사가 늦었습니다 제가 주말을 좀 바쁘게 보내서 이제야 들렀내요.
    용서하시고 편안한 밤 되세요~

    1. BlogIcon 호련 2009.08.11 22:43 신고

      용서라니요 ^^;; 늘 자주 들러주시는 김군님 덕에 행복해요+_+) 행복~

      오늘 좋은 하루 보내셨나요?? 비가 꽤 많이 오네요.

      이번 한주도 힘차게 GOGO~!! >_<*

  • BlogIcon 김지혜 코치 2009.08.10 07:24 신고

    이야, 티스토리에서 뵈니까 또 색다르네요~
    재능이 아주 많으신 분이군요. 그림 직접 그린 거라는 이야기 듣고 깜짝 놀랐어요.
    메일 잘 받아보고 있고, 앞으로도 화이팅입니다!

    1. BlogIcon 호련 2009.08.11 22:43 신고

      안녕하세요. 코치님 ^^

      코치님 같은 분들도 제 메일을 좋게 읽어주시니~몸둘 바를 모르겠네요 ^^ㅋ;;

      감사합니다. ^_^~

  • BlogIcon 꼬꼬곰 2009.08.11 15:15 신고

    아~ 호련님 정말.. 글도 잘쓰시고 그림도 잘 그리시고.. 정말 다재다능하시네요~

    오늘도 잘 보고 기분 좋아져서 갑니다~^^

    1. BlogIcon 호련 2009.08.11 22:44 신고

      안녕하세요 화마남님!! ^0^)

      기분 좋으시다니 ㅋㅋ 저도 기쁩니다. +_+ 히히~
      칭찬 감사드려요 ^0^

  • BlogIcon 헌책방IC 2009.08.11 17:00 신고

    뜻하지 않게 호련님에 관한 두가지 신상(?)을 알게 됐네요. 나이와 예쁜 그림을 그리는 재능이 있다는 것.
    빨강 토마토 메일을 구독하는 건 아니고, 직접 방문하여 꼬박꼬박 읽고 있는데...
    제안 한가지! "실행"을 소재로 작품 하나 만들어 보세요. 아니면... "놀이"도 좋을 것 같고...
    주제 넘은 제안이었습니다. 저번에 호련님 글에 태클 걸었다가 다른 방문자한테 혼이 난 적이 있는데 ㅠ..ㅠ
    또 그 꼴 나는 건 아닌지... 에구...

    1. BlogIcon 호련 2009.08.11 22:47 신고

      ㅎㅎㅎㅎㅎ 설마 그래서 댓글 인제 다시는건 아니죠?? ^0^);; 주제넘으시다니요. ^^:; 그런 말씀이 @_@);; 땀 삐질삐질~

      작품이라..'ㅁ') 좋은 제안 감사드려요!! ㅎㅎ
      그치만 잘 할 수 있을지는 아직 -3- ㅋㅋㅋ


      자주 놀러오세요~~*^^*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빨강 토마토 메일/빨강 토마토 이야기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