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미팅 차 다녀온 안암동의 레쓰 이즈 모어 카페. 고대앞에 있는 꽤 유명한 카페다. ^^ 이곳에 간 이유는 나와 꽤 친분이 있는 신동욱 캘리그라피스트를 만나러 간 것이었는데... 마침 이 카페에 쓴 글씨들이 신동욱 선생님이 쓰신 것이라고!! +ㅁ+) 꺅!!

고대 앞 커피점 '레쓰 이즈 모어(less is more)', 더치커피가 맛있는 곳

간판에 있는 레쓰 이즈 모어 영문 글씨도 다자란소년 신동욱 선생님의 작품. 카페 간판부터 멋스럽다.

고대 앞 커피점 '레쓰 이즈 모어(less is more)', 더치커피가 맛있는 곳


미팅 때문에 만난 것이라 수첩을 펼쳐놓고... 커피는 찐~한 더치 커피로 주문. 더치 커피는 처음 마셔봤는데 이곳에서는 더치 커피도 종류가 다양해서 신기했다. 진한 놈으로 달라고 했는데 내 스타일.. >_<

고대 앞 커피점 '레쓰 이즈 모어(less is more)', 더치커피가 맛있는 곳


티슈에도 레쓰 이즈 모어라고 적혀 있다. 비어 있음을 상징하는 네모 이미지가 이 카페의 로고.

고대 앞 커피점 '레쓰 이즈 모어(less is more)', 더치커피가 맛있는 곳

신동욱 선생님의 작품이 걸려 있다. 

'비어있음이 어찌 그저 비어있음이랴' 

그리고 다 마신 커피잔. 이 커피를 한 잔 마시는 동안 과연 어떤 일들이, 어떤 대화가 있었을까... 생각하게 하는 작품.

고대 앞 커피점 '레쓰 이즈 모어(less is more)', 더치커피가 맛있는 곳

카페 카운터의 다양한 커피 도구들. 모니터에는 '오늘의 커피'라는 글씨가 보인다.


천장에도 '레쓰 이즈 모어' 글씨가 멋스럽게 적혀 있다. 


커피와 함께 스낵류도 판매 중. 이외에 케이크와 식사거리, 샐러드도 주문할 수 있다. 



흡연실 사이 유리창 앞에는 드립커피 기구. 처음엔 장식인 줄 알았는데 진짜 커피를 추출하는 곳이라고.... 깜짝 놀랐다.


그리고 가득 담긴 원두들. 작은 방 안에는 로스팅 기계가 있다.



'비어있음'을 뜻하는 멋스러운 조명


이건 원두 분쇄기? 처럼 보인다만....( ^^)ㅋ


화장실 앞에는 굉장히 큰 거울이 있다. 괜히 설레서 카메라 들고 셀카를 남겨 봤다. ㅎㅎ


내가 좋아하는 통유리창이 있어 햇살이 잘 들어오고 편안한 테이블과 의자가 있는 곳. 오랫동안 앉아서 일을 하거나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점이 장점!! 집 근처였다면 정말 맨날 출석체크 했을 것 같다. ㅠㅠ)


탁 트인 널찍한 곳이라 마음에 든다. 다행히 테이블 자리가 넉넉해서 사람들이 빽빽해도 여유가 있는 점도 좋다.


게다가 이런 도란도란 장소도... 셀카찍기 딱 좋은 조명까지 있는.. ( -_-)*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또 셀카 찍었는데 잘 나옴ㅋㅋㅋㅋㅋ 이곳을 셀카찍기 좋은 카페로 소개해야하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테이크아웃 컵에도 다자란소년 신동욱 선생님의 글씨가 있다.
'날씨가 춥다는건 참 고마운 일이지'
뭔가 음흉한 글씨로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_-*

위치는 안암역 2번출구에서 고대 방향으로 5분 거리입니다! 

레쓰 이즈 모어 / 02-3291-0045 / 서울 성북구 안암동5가 15-17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성북구 안암동 | 레쓰 이즈모어
도움말 Daum 지도

다른 카테고리의 글 목록

일상 속 축복/호련의 커피점 카테고리의 포스트를 톺아봅니다